무안군,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 7월부터 본격 추진

무안
무안군,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 7월부터 본격 추진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사무소와 남악복합주민센터에서 신청
  • 입력 : 2024. 06.20(목) 17:20
  • 박종수 기자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 홍보 포스터
[더조은뉴스]전남 무안군은 오는 7월부터 ‘전국민 마음투자 지원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12월 대통령 주재 ‘정신건강정책 비전 선포대회’ 혁신 방안의 핵심과제로 우울·불안 등 정서적 어려움이 있는 국민을 대상으로 일상적 마음 돌봄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추진된다.

앞서 무안군은 사업추진을 위해 지난 6월부터 심리상담 서비스 제공기관을 모집하고 있으며, 신청은 자격 기준에 따라 1급 유형(정신건강전문요원 1급, 청소년상담사 1급, 전문상담교사 1급 등)과 2급 유형(정신건강전문요원 2급, 청소년상담사 2급, 전문상담교사 2급 등)으로 나눠 받고 있다.

특히 1급 유형 서비스 제공기관이 부족한 무안군은 지역적 환경을 고려해 ‘심리상담 서비스 제공기관의 장’ 조건을 2급 유형으로 완화해 공고하는 등 군민 마음 돌보기를 위한 적극적인 행정을 펼치고 있다.

신청 대상은 정신건강복지센터, 대학교 상담센터 등에서 심리상담이 필요하다가 인정해 의뢰서를 발급받은 자, 정신의료기관에서 상담이 필요하다고 인정해 소견서 등을 발급받은 자, 국가 건강검진 결과에서 중간 정도 이상의 우울(10점 이상)이 확인된 자, 자립준비청년 및 보호연장아동 등이다.

신청은 주민등록상 주소지 읍면사무소와 남악·오룡의 경우 남악복합주민센터 내의 남악 건강생활지원센터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으며, 서비스는 거주지 상관없이 이용자가 선택할 수 있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심리상담 서비스 제공기관에서 최대 8회(1회당 50분 이상) 심리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김산 군수는 “전국민 마음투자 심리상담 서비스 제공기관 등록을 적극 지원하여 마음이 힘든 군민이 지역 내에서 편안하게 서비스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수 기자